맹성규 의원, 남동 교통관련 공약 발표  
맹성규 의원, 남동 교통관련 공약 발표  
  • 양다겸 기자
  • 승인 2020.03.17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뉴스=양다겸기자] 더불어민주당 맹성규 의원(인천 남동갑·사진)은 17일 지역 최대 현안인 교통문제 해결을 위해 21대 총선 교통공약 ‘교통 중심 남동’을 발표했다. 

제2경인선 광역철도의 예비타당성 조사 착수와 GTX-B 사업 예비타당성 조사 통과를 이끌어낸 맹 의원은 이번 공약으로 기존 철도 공약이었던 제2경인선 조기착공 및 GTX-B 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과 함께 ‘월곶-판교선 논현역 급행 정차’를 통해 서울 접근성을 획기적으로 높이는 교통 비전을 제시했다. 

‘월곶-판교선 논현역 급행 정차’는 현재 월판선 완행열차만 정차하도록 계획되어 있는 논현역에 급행열차의 정차를 추진해 논현역에서 광명까지 20분대, 판교까지 30분대 이동을 가능하게 만든다는 공약이다. 

현재 설계 진행 중인 월판선이 예정대로 2025년 개통된다면, 일 36회 급행열차로 시민들의 이동편의가 크게 제고될 전망이다. 

또 제2경인선과 GTX-B, 월판선 등 현재 추진되고 있는 철도망이 구축되기 전 교통 불편을 겪고 있는 주민들을 위해 기존 광역급행버스의 노선 분리를 추진하는 한편, 광명역으로 가는 광역버스노선을 신설하겠다는 계획도 발표했다.

임기 중 국토부 시행규칙 개정을 건의해 M6410 광역급행버스의 정류소 추가로 논현지역 주민들의 접근성을 크게 높인 바 있는 맹성규 의원은 현재 시흥지역을 경유해 지나가는 M6410 버스의 강남 직행을 추진하고, 광명을 향하는 광역버스 노선 신규 개통을 위해 인천시 및 경기도 등과 긴밀히 협의한다는 구상이다.

이와 함께 원도심 지역 주민들의 주차문제 해결을 위한 ▲중앙공원 지하주차장 건설 ▲구월4동 복개천 주차장 증설 ▲인천도시철도 2호선의 제2경인선 서창역 연장  ▲교통약자를 위한 ‘이동권 보장’ 공약도 선보였다.

맹성규 의원은 “제2경인선 광역철도와 GTX-B 건설에 따른 수혜지역의 맞춤형 발전전략 마련 등 중앙부처 및 지자체와 협의를 통해 공약 이행 이후까지 준비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