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찰, 범죄피해자지원 심의위원회 개최  
인천경찰, 범죄피해자지원 심의위원회 개최  
  • 양다겸 기자
  • 승인 2019.06.09 1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지방경찰청.
인천지방경찰청.

[한국뉴스=양다겸기자]인천경찰이 살인 등 범죄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피해자와 가족들을 위해 긴급생계비·치료비 등 경제적 지원에 나섰다.

9일 인천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인천경찰 및 범죄피해자보호협의회, 대한적십자사 인천시지사는 지난 7일 범죄피해자지원 심의위원회를 개최하고 범죄피해자 가정 등 총 33가구에 총 1천500만원을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또한 ‘고용노동청 취업패키지 사업’에 7명의 피해자를 연계시켜 직업훈련을 받도록 하고, 훈련기간 동안 생계비를 지급하는 등 경제적 자립을 돕기로 했다.

앞서, 인천경찰은 지난 2011년부터 범죄피해자보호협의회, 대한적십자사 인천지사 등과 범죄피해자 및 가족을 돕기 위한 지역사회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지원기금 조성 및 취업패키지 연계사업을 추진해 187명의 범죄피해자 가족을 지원해 오고 있다.

지난달부터는 인천경찰 등이 직접 기금조성에 참여하는 ‘인천경찰 희망지킴이 프로젝트’를 추진해 총 1천340명이 기부 신청해 5백여만원의 기금을 범죄피해자와 공상 경찰관 지원에 사용 할 계획이다.

인천경찰 관계자는 “인천경찰은 앞으로도 범죄사건에 대한 신속한 해결 뿐 아니라 범죄피해자들의 경제적, 정신적 피해회복을 위해 다양하고 체계적인 지원활동을 전개하겠다”고 밝혔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