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검단신도시 상업용지 성황리에 매각!
LH, 검단신도시 상업용지 성황리에 매각!
  • 양다겸 기자
  • 승인 2019.06.06 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뉴스=양다겸기자] LH는 최근 진행된 인천 검단신도시 내 일반상업용지 19필지 입찰결과, 평균낙찰률 160%에 1필지를 제외한 18필지가 낙찰됐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상업용지는 일반 실수요자를 대상으로 공급하는 토지로 평균 예정가격은 3.3㎡당 평균 1천313만원 수준이었다.

이 지역은 인천지하철 1호선 신설역과 서울로 진입하는 원당~태리간 도로 시점부가 인근에 위치하고 있는 역세권 토지다.

또한 현재까지 9천600여 세대, 8개 블록의 아파트분양 절차가 완료돼 오는 21년 6월부터 본격적인 아파트 입주가 시작된다.

향후 1단계 구역은 약 3만3천여 세대, 신도시 전체는 7만5천세대의 풍부한 배후수요를 갖출 것으로 전망된다.

LH 관계자는 “이번 일반상업용지의 성공적인 분양은 최근 2기 신도시에 대한 관심이 높고 교통망 확충, 지하철 및 광역도로 조기개통, 자족기능 강화, 공공시설 조기유치, 스마트시티 도입 등 검단신도시 활성화 대책에 대한 논의가 지속되고 있는 점이 이번 입찰에 영향을 준 것같다”고 말했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