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일 '스마트시티 국제심포지엄' 송도에서
28일 '스마트시티 국제심포지엄' 송도에서
  • 양다겸 기자
  • 승인 2019.05.13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송도국제도시.
인천송도국제도시.

[한국뉴스=양다겸기자]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오는 28일 송도컨벤시아에서 ‘스마트 지속가능 도시 및 사회(Smart Sustainable Cities & Societies)’라는 주제로 스마트시티 국제심포지엄을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인천시, 국토교통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인천경제청과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KAIA)가 공동으로 주관하며 세계 유수의 스마트시티 전문가를 초청, 스마트시티의 미래 가치 및 발전방향을 모색하고 우수 사례를 공유해 교류·협력기반을 마련키 위해 기획됐다. 

행사는 ▲스마트시티 정책 ▲스마트시티 기술 ▲스마트 농촌과 커뮤니티 등 3개의 세션으로 구성되며 인천경제청은 스마트시티와 관련한 다양한 분야의 지식을 공유하는 국제교류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마이크로소프트사의 스마트시티 프로그램인 시티넥스트(CityNext) 디렉터인 라훌 사브데칼의 특별강연과 함께 유럽집행위원회 스마트시티협의체 조지 사라이바 위원장, 세계프로젝트경영협협회(IPMA) 헤수스 알메라 회장, 공유차량의 대표회사인 우버의 에밀리 포트빈 디렉터 등이 방한해 다양한 주제를 가지고 국내외 스마트시티 전문가와 열띤 토론을 펼칠 예정이다.

이종호 인천경제청 차장은 “국제도시 송도에서 세계 석학들을 모시고 스마트시티 심포지엄을 개최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 매년 공동개최를 통해 인천 송도가 세계 스마트시티 기술과 지식을 공유하는 세계적 허브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스마트시티 국제심포지엄은 사전등록을 통해 행사 참여가 가능하고, 사전등록은 홈페이지(http://2019symposium.smartcities.kr/)와 모바일을 통해 17일까지 신청할 수 있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