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서구의원들, 이 구청장 자성요구와 재발방지 약속
민주 서구의원들, 이 구청장 자성요구와 재발방지 약속
  • 양다겸 기자
  • 승인 2019.02.01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뉴스=양다겸기자] 더불어민주당 서구의원들이 최근 불거진 이재현 구청장의 성 추행 의혹과 관련해 유감을 표명하고, “이 구청장의 자성과 양성평등 교육과 함께 재발방지를 위한 제도적 대책을 마련해 실시하라”고 구 집행부에 강력 요청했다. 

강남규 등 8명의 서구의원들은 1일 기자회견을 열고,  “이번 사건은 최근 시민단체의 검찰 고발로 수사기관에 의해 철저한 조사가 진행될 것”이라며, “전일 이 구청장도 제기되는 수사와 조사에 성실하게 임하겠다는 의사를 표명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구의원들은 “대다수의 주민들과 공직자들이 이번 사태가 조속하게 정리되길 바라고 있음에도, 일부 불순한 정치적 의도에 의한 공격 행위로 관련 공무원들에게 2차 피해가 발생하고 있다”고 경계했다. 

따라서 “이번 사안에 대해 확대·과장·왜곡하거나 명확한 사실관계 확인 없이 악의적으로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것은 구정을 방해하고, 결국엔 서구민의 고통으로 귀결될 것이므로 즉각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구의원들은 마지막으로 “구 집행부와 의회도 이번 일이 스스로의 옷깃을 여미는 계기로 삼고 오로지 서구의 발전과 주민의 행복을 위하여 더욱 분발하겠다”고 마무리했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