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소상공인 350억 원 지원 시작!
진주시, 소상공인 350억 원 지원 시작!
  • 박평순 기자
  • 승인 2019.01.16 2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주시.
진주시.

[한국뉴스=박평순 기자] 진주시는 내달 7일부터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들을 대상으로 소상공인육성자금 350억 원 지원한다고 16일 밝혔다.

올해에는 신규 안정자금 신청자의 연중 고른 지원을 위해 1~3분기 100억, 4분기 50억 원을 지원하며, 새로운 업체의 지원 확대 목적으로 진주시 소상공인 육성자금을 지원받은 업체 중 대출금 최종상환 완료일이 1년 미만인 업체는 지원을 제한한다.

신청대상은 진주시에 사업장을 둔 소상공인으로 사업 중이거나 신규창업자 중 제조·건설·운송·광업은 상시 종업원 10인 미만 업체, 도매·소매·음식·서비스업은 상시 종업원 5인 미만 업체는 경남신용보증재단 진주지점에 신분증과 사업자등록증을 지참해 신용보증서를 발급받아 시중 7개 금융기관에 신청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올해는 작년대비 융자금 50억 원, 이차보전금 2억 원을 증액해 소상공인들의 창업이나 경영안정에 도움이 될 수 있길 바란다"며 "시는 소상공인 상담 콜센터 운영, 소규모 환경개선 사업 등 소상공인 지원에 관한 다양한 시책을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