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미쓰라, YG와 전속계약 종료 후 에픽하이 멤버 중 단독으로 첫 토크쇼 출연 알고 보니 아내 권다현 덕에 '라스' 진출
'라디오스타' 미쓰라, YG와 전속계약 종료 후 에픽하이 멤버 중 단독으로 첫 토크쇼 출연 알고 보니 아내 권다현 덕에 '라스' 진출
  • 윤인섭 기자
  • 승인 2019.01.08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MBC ‘라디오스타’
[한국뉴스=윤인섭 기자] 미쓰라가 YG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 종료 후 에픽하이 멤버들 중 첫 단독으로 ‘라디오스타’에 출연한다. 알고 보니 그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하는 이유는 예쁜 아내 권다현 덕이었는데, 4차원 캐릭터인 그녀에 대한 관심이 폭발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높인다.

오는 9일 수요일 밤 11시 1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 599회는 산적 같은 외모로 미녀를 만난 김인권, 김기방, 개코, 미쓰라가 출연하는 ‘야수의 은밀한 매력’ 특집으로 꾸며진다.

래퍼 미쓰라와 배우 권다현은 결혼 후 최근 예능프로그램 ‘공복자들’에 동반 출연하면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특히 권다현은 순수하고 맑은 영혼과 4차원 언어 구사로 인해 ‘신인류’로 불리기도 한다.

미쓰라는 이번 ‘라디오스타’ 출연에 대해 권다현의 강력 추천이 있었음을 밝혔다. 알고보니 녹화의 주제를 들은 권다현이 “나가야겠네~”라고 말했던 것. 이에 스튜디오는 큰 웃음이 터졌다는 후문이다.

미쓰라는 연애시절 에픽하이 멤버 타블로가 권다현이 왜 자신과 사귀는지 궁금해 했었다면서 직접 타블로가 권다현에게 이를 물어봤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미쓰라는 장인어른이 자신을 처음 만난 자리에서 폭풍 눈물을 흘렸다고 해 관심을 모았다. 또한 권다현이 빠진 미쓰라의 매력은 의외로 ‘애교’인 것으로 드러나 모두를 박장대소하게 했다고 한다.



그런가 하면 미쓰라는 아내 권다현의 매력을 제대로 어필하며 애처가 면모를 활활 불태울 예정. 또한 토크를 이어가던 중 두 사람의 특별한 재정 관리가 공개됐는데, 미쓰라는 아내 권다현에게 1000원 지출까지 허락을 받는 등 특별한 재정 관리를 받는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특히 미쓰라는 결혼 후 더욱 매력적인 무대로 시선을 제대로 강탈할 예정이다. 그는 무대 위에서 혼신의 래핑을 하며 카리스마를 대 폭발해 모두의 환호를 끌어냈다는 후문이다.

과연 미쓰라가 말하는 아내 권다현의 매력은 무엇일지, 애처가 미쓰라의 아내 사랑 토크는 오는 9일 수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김국진-윤종신-김구라-차태현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