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래어촌계 부녀회, 소래포구축제 먹거리부스 운영 수익금으로 이웃돕기 희망나눔 실천
소래어촌계 부녀회, 소래포구축제 먹거리부스 운영 수익금으로 이웃돕기 희망나눔 실천
  • 이승우 기자
  • 승인 2018.11.19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소래포구축제 먹거리부스 운영 수익금으로 이웃돕기 희망나눔 실천
[한국뉴스=이승우 기자] 인천 남동구는 지난 16일 소래어촌계 부녀회로부터 복지사각지대 등 저소득층을 위한 백미 100포 후원물품을 전달받았다.

이번 후원물품은 소래어촌계 부녀회가 2018년도 ‘제18회 소래포구축제’ 기간 중 먹거리 부스를 운영해, 남은 수익금 250만원으로 마련된 것이다.

이기숙 회장은 “쌀쌀해진 날씨로 인해 후원의 발길이 뜸한 시기에 도움을 필요로 하는 관내 이웃들에게 작은 정성을 보태 이웃돕기에 참여하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열악한 지역사회 속에서 힘겹게 살아가는 이웃에게 사랑과 관심을 갖고 지속적으로 후원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강호 구청장은 “경기 침체와 쌀쌀한 날씨에도 불구하고 소중한 후원물품 기부로 이웃 사랑을 실천하는 소래어촌계 부녀회에 깊은 감사와 존경을 전한다”며 “보내준 따뜻한 사랑이, 어려운 이웃에게 잘 전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