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관광공사-지자체-RTO, 2019년 협력사업 발굴 위한 상담회 개최
한국관광공사-지자체-RTO, 2019년 협력사업 발굴 위한 상담회 개최
  • 이승우 기자
  • 승인 2018.11.05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관광공사.
한국관광공사.

[한국뉴스=이승우 기자] 한국관광공사는 오는 6일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전국 17개 지자체 및 RTO가 참가하는 사업 상담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오는 2019년 사업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개최되는 이번 상담회에는 사전 예약 방식에 의해 공사 12개 부서와 지자체 및 RTO 실무자간 상담 80여건이 진행된다.

지역 관광자원 홍보 및 공동 상품 개발, 팸투어, 관광박람회 참가 등 2019년 각 지역의 관광 마케팅 사업에 대한 심도 있는 협의가 있을 예정이다.

또한 공사 관광빅데이터센터가 관광시장 트렌드를 소개하고, 17개 지방 관광조직은2019년 사업 계획을 발표한다. 기관 대표 간 간담회도 개최된다.

공사는 지난해 12월 정부 관광 정책의 중요 과제로 ‘지역관광 경쟁력 확보’가 선정됨에 따라, 10개 공사 국내지사의 역할을 확대하고 지자체 및 RTO와의 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노력을 적극 전개하고 있다.

안영배 한국관광공사 사장은 “지역관광활성화는 여행객의 동선을 지방으로 분산시키는 것 뿐 만이 아니라, 지역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관광을 통해 지역 경제의 활력을 되찾는데 중점을 두어야 한다”며, “이를 위해 중앙과 지방의 관광 주체들이 머리를 맞대고 협력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