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찰, 교통안전시설 개선...시민들 호응
인천경찰, 교통안전시설 개선...시민들 호응
  • 윤인섭 기자
  • 승인 2018.10.11 2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지방경찰청.
인천지방경찰청.

[한국뉴스=윤인섭기자] 인천경찰이 시민들이 불편해 하는 교통안전시설물들에 대한 적극적인 개선으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11일 인천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우회거리가 길어 중앙선 침범이 잦거나, 애매한 교통시설로 인한 운전자의 착각으로 신호위반이 잦은 곳 등 상습 교통법규 위반 지역 24개소에 대해 중앙선 절선, 보조신호등 추가설치 등 교통안전시설을 개선했다.
 
경찰은 청라국제도시 상가밀집지역의 경우 중앙선을 침범하지 않고 상가에 진입하려면 500m 또는 1km를 우회해야만 하다보니 중앙선 침범이 수시로 발생했고, 이로 인한 교통단속도 증가해 중앙선을 절선 했으며, 삼산농산물시장 옆 외곽순환고속도로 하부도로는 신호등이 교각에 가려 평소에도 신호위반이 잦고 사고 위험이 높아서 배면 보조신호등을 추가 설치 등 시민 안전에 위협이 되고 있는 교통시설은 과감히 보완했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