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외동포재단, 23일 ‘제17차 세계한상대회’ 개최          
재외동포재단, 23일 ‘제17차 세계한상대회’ 개최          
  • 김선인 기자
  • 승인 2018.10.09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뉴스=김선인기자]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하나된 한상, 함께 여는 대한민국’이라는 주제로 세계 한상들의 축제가 열린다.

9일 재외동포재단은 오는 23일부터 25일까지 3일간 ‘제17차 세계한상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한상대회에는 약 60개국에서 활동하고 있는 4천여명의 국내외 경제인이 참가하며, 대회 기간 중 총 400여 기관 및 업체에서 490여개의 전시부스를 운영할 예정이다.

이번 대회에서는 해외 한상(韓商)의 비즈니스 네트워크를 강화한다는 취지로 파트너 외국기업을 초청하는 ‘한상’s 프렌즈’ 행사가 열린다.

뷰티, 바이오, 로봇 등 인천시 전략산업과 산학협력 특허제품과 관련한 대규모 전시회도 개최될 예정이다.

아울러 국내 유명 뷰티기업은 뷰티산업 시장 판로를 확대하고, 한상의 투자를 끌어낸다는 취지로 ‘K-뷰티 트레이드 쇼’를 개최하며, 인천시도 투자유치설명회를 연다.

올해 한상대회에서는 우리 정부가 추진하는 신남방 정책과 남북 경제협력 교류에서 한상이 해야 할 역할을 논의하는 ‘한상 비즈니스 세미나’도 열린다.

해외 진출을 희망하는 인천 지역 청년을 한상기업 등이 인턴으로 채용하는 ‘한상&청년, Go Together!’ 프로그램도 운영된다.

한우성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은 “올해 대회는 한상과 한상, 한상과 국내 경제인 간의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며 “국내 청년 일자리 창출 등 모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한상의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