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굴업도 해안쓰레기 수거작업’ 실시
‘굴업도 해안쓰레기 수거작업’ 실시
  • 김선인 기자
  • 승인 2018.10.07 1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뉴스=김선인기자] 인천 옹진군 덕적면은 최근 깨끗하고 아름다운 도서환경 조성을 위해 굴업도에서 약 10톤의 해안쓰레기 수거작업을 실시했다고 7일 밝혔다.

굴업도는 ‘한국의 갈라파고스’로 불리며 높은 자연생태학적 가치와 천혜의 자연경관을 품고 있다. 

하지만 관광객들이 버리고 간 쓰레기와 바다에서 떠밀려온 각종 해안쓰레기로 몸살을 앓고 있었다.

당일 청소행사에는 면사무소 및 옹진군청 직원을 비롯한 덕적면 농가주부모임 임영표 회장 외 2인과 지역주민 등 약 40여명이 자발적으로 해안쓰레기 청소작업에 참여하였으며 스티로폼, 페트병, 폐그물 등을 집중 수거했다.

군 관계자는 “굴업도 해안쓰레기 Clean-Up Day 행사를 매월 2회씩 지속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라며 “청소인력 및 장비의 손길이 닿지 않는 지역에 대한 환경정화 활동을 점차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