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통일+센터’ 개소
‘인천통일+센터’ 개소
  • 김선인 기자
  • 승인 2018.09.10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뉴스=김선인기자] 인천시는 10일 기존 하나센터와 통일교육센터를 합친 ‘인천통일+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앞서 센터는 지난 3월 통일부가 국정과제 사업공모를 통해 인천시가 시범 선정됨에 따라 전국에서 처음으로 설치됐다.

센터는 지역사회 통일관련 서비스 종합지원과 민·정부 소통협력거점으로 중앙-지방, 민-관 협업을 통한 지역사회 평화·통일 참여공간을 넓혀 공감대를 확산하는 기능을 수행할 예정이다.

또 통일부-인천시-하나센터와 협력해 남북교류 및 평화통일 관련 강의 및 포럼 개최, 탈북민 취업교육 등 북한이탈주민에 대한 지원도 진행한다.

박남춘 시장은 “서해평화협력시대를 맞이해 중앙정부가 추진중인 통일경제특구 지정에 강화교동평화산업단지가 반드시 포함되고, 서해평화협력청 설치 및 영종-강화-개성.해주 간 평화고속도로 건설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인천통일+센터가 한반도의 평화를 여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행사 종료후 송도 ‘아트센터 인천’ 콘서트 홀의 개관시기에 맞추어 북한공연단 가을공연 인천 유치를 통일부에 건의했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