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유비스병원, 인천 최초 ‘워크 스루 선별진료소’ 설치
현대유비스병원, 인천 최초 ‘워크 스루 선별진료소’ 설치
  • 양다겸 기자
  • 승인 2020.03.25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뉴스=양다겸기자] 현대유비스병원은 최근 인천지역 의료기관 최초로 코로나19를 신속하게 진단할 수 있는 ‘워크 스루(walk through) 선별진료소’를 설치·운영하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워크 스루 선별진료소’는 코로나19 검사를 보다 편리하고 안전하게 받을 수 있으며, ‘진료 부스’로 환자가 들어가면 부스 바깥에서 의료진이 검체를 채취하는 방식으로 환자가 이동하면서 검사를 받는 방식이다.

완전히 분리된 공간에서 검사가 이뤄지기 때문에 접촉 범위를 최소화할 수 있다.

이성호 병원장은 “의료인으로서 코로나19 사태를 극복하는데 앞장서 인천시민 모두가 안심하고 일상에 복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