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행숙 전 통합당 서구을 당협위원장 무소속 출마 선언
이행숙 전 통합당 서구을 당협위원장 무소속 출마 선언
  • 양다겸 기자
  • 승인 2020.03.23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행숙 전 통합당 서구을 당협위원장.
이행숙 전 통합당 서구을 당협위원장.

[한국뉴스=양다겸기자] 미래통합당 이행숙 전 서구을 당원협의회 위원장이 당내 공천 결과에 반발해 23일 무소속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이 전 위원장은 이날 “미래통합당은 지역을 지켜온 사람은 경선도 시키지 않고, 지역과 연고가 없는 엉뚱한 인물을 공천했다”며 “서구을의 명예와 지역의 자존심을 지켜야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공천관리위원회에 객관적이고 공정한 경선을 요구했지만 끝내 받아들여지지 않았다”며 “미래통합당이 그토록 지키기 위해 투쟁한 ‘공정’이라는 가치를  스스로 짓밟은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 전 위원장은 이날 오전 미래통합당 인천시당에 탈당서를 제출했으며, 미래통합당 당원 200여명도 탈당하 예정이다. 
한편, 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는 인천 서구을에 박종진 전 채널A 앵커를 단수 추천했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