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올해 상반기에 긴급예산 2천361억 집행
강화군, 올해 상반기에 긴급예산 2천361억 집행
  • 김향훈 기자
  • 승인 2020.02.11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강화군.
인천 강화군.

[한국뉴스=김향훈기자] 인천 강화군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확산 방지 및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긴급 예산을 집행할 계획이라고 11일 밝혔다.

이번 긴급예산은 신속집행 대상 4천142억 원 중 2천361억 원(57%)으로 올해 상반기 중 진행한다.

이에 군은 부군수를 단장으로 신속집행 추진단을 운영해 부서별 신속집행 실적 보고회를 매주 개최하고, 1억 원 이상 주요투자사업과 이월사업의 중점관리를 통해 신속집행할 계획이다. 

또 신속집행 대상액의 30%를 차지하는 이월사업의 집행 해소방안에 중점을 두는 한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와 관련해 투입되는 예비비를 집행하기로 했다. 

군은 상반기 내 목표액 달성을 위해 긴급입찰공고 입찰에 소요기간을 최대한 단축하고, 선금급 지급 확대와 기간 단축, 일상감사·계약심사·적격심사 기간 단축, 민간경상사업 보조금의 월별 교부 한시적 제외 등의 ‘지방재정 신속집행제도’를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유천호 군수는 “계획된 사업은 사전 행정절차, 준비사항을 이행해 즉시 사업에 착수하겠다”며 “지역경제 활동과 지방재정 효과가 극대화될 수 있도록 신속집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