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구, 신중년 일자리 창출에 ‘전력투구’
서구, 신중년 일자리 창출에 ‘전력투구’
  • 안제근 기자
  • 승인 2020.01.16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서구.
인천 서구.

[한국뉴스=안제근기자] 인천 서구는 고용노동부 ‘신중년 사회공헌 활동지원 사업’에 2개 사업이 선정돼 국비 8천7백만 원을 확보했다고 16일 밝혔다. 

이에 구는 내달부터 만50세 이상 70세 미만 서구 주민 45명을 대상으로 ‘신중년 사회공헌 사업’과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신중년 사회공헌 사업’은 신중년의 지식과 경력을 활용해 사회적기업이나 비영리단체 등에서 자신의 재능을 기부할 수 있도록 돕는 사업이다.

구는 오는 22일까지 공모를 통해 운영기관을 선정하고 사업을 시작할 예정이다.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사업’은 신중년 퇴직 전문인력의 전문성과 경력을 활용한 일자리를 발굴·지원하는 사업이다.

구는 취업상담 분야 5년 이상 경력자나 직업상담사 자격증을 보유한 신중년을 권역별로 배치해 지역의 숨은 일자리를 발굴하는 ‘50플러스 취업컨설턴트 사업’도 추진한다.

구 관계자는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사업을 추가 발굴해 이달 중 고용노동부에 추가 공모할 예정”이라며 “신중년 구인·구직 만남의 날 개최, 취업역량 강화 교육 등을 통해 일자리 시장 재진입에 어려움을 겪는 신중년을 위한 일자리사업을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전했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