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용유·무의도 4개 도로 올해 착공…2022년까지 완공
인천 용유·무의도 4개 도로 올해 착공…2022년까지 완공
  • 안제근 기자
  • 승인 2020.01.02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뉴스=안제근기자] 인천의 대표적 관광지인 용유·무의도의 도로망이 대폭 확충된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올해 462억원을 들여 용유·무의 지역 4개 도로를 착공한다고 2일 밝혔다.

무의도에서는 하나개입구∼광명항(1.45㎞)·하나개입구∼하나개해수욕장(1㎞)·큰무리선착장∼큰무리마을(0.67㎞), 용유도에서는 공항서로∼남북동(1.9㎞) 구간 도로가 새로 놓인다.

이들 도로는 내년부터 2022년까지 순차적으로 완공해 개통할 예정이다.

인천경제청은 2014년부터 2022년까지 총 2천759억원의 예산을 용유·무의지역에 투입해 도로·주차장·하수처리시설 등 모두 18건의 생활밀착형 사회기반시설 확충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인천경제청 관계자는 "도로망 확충이 시급한 용유·무의 지역에 해당 도로들이 개통되면 주민과 관광객 불편이 많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