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경, 오염물질 불법배출 등 해양환경 저해행위 222건 적발
해경, 오염물질 불법배출 등 해양환경 저해행위 222건 적발
  • 안제근 기자
  • 승인 2019.11.18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뉴스=안제근기자] 해양경찰청은 지난달 한달간 집중단속을 통해 오염물질 불법배출 등 해양환경을 해치는 행위 222건을 적발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단속은 국제형사경찰기구(인터폴) 주관으로 전 세계 58개국이 동시에 진행됐다.

해경은 해양수산부와 합동으로 각각 611명, 317명 등 총 928명을 투입해 국내선박 262척, 외국선박 224척 등 총 486척의 선박과 74개의 육상 시설을 대상으로 점검 및 단속을 실시했다.

단속 결과 기름, 폐기물 등 오염물질 불법배출이 33건(15%)으로 가장 많았으며, 경미위반사항 68건(31%), 행정질서위반 18건(8%), 의무규정위반 3건(1%) 등이 뒤를 이었다.

이 중 100건(45%)에 대해서는 행정지도 조치했다.

기관별로 해양경찰청 173건(78%), 해양수산부가 49건(22%)을 적발했다. 국적별로는 국내선박 170건(77%), 외국선박이 52건(23%)이 단속됐다.

해경 관계자는 “해양오염물질을 고의적으로 무단배출하거나 해양환경을 저해하는 행위에 대해서는 강력히 단속하겠다”며 “깨끗한 바다가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