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그룹 대·중소기업 상생협력기금 200억 출연
호반그룹 대·중소기업 상생협력기금 200억 출연
  • 양다겸 기자
  • 승인 2019.11.06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뉴스=양다겸기자] 호반그룹과 중소벤처기업부는 '2019 동반성장주간 기념식'에서 대·중소기업상생협력기금 200억원 출연 협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에는 박영선 중기부 장관,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 권순철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사무총장 등 대·중소기업 임직원 및 유관기관 관계자 40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에 출연한 상생협력기금은 협력 기업의 기여도에 따라 인센티브를 지급하고, 창업·벤처기업의 연구개발, 교육 훈련, 판로 개척, 기술 보호 등을 지원한다.

지난해 출연한 상생협력기금으로 협력사 임직원 자녀들에게 장학금을 지원했고, 우수 협력업체 100개사와 해외 산업 시찰을 계획 중이다.

또한, 사내 상생경영위원회를 운영해 불공정 거래 행위를 사전 예방하고, 협력사의 우수 기술, 원가 절감 방안에 대해 제안제도를 시행해 인센티브를 부여하고 있다.

하도급대금을 전액 현금 지급하고, 2차 이하 협력사의 하도급 대금 지급과정의 모니터링도 하고 있다.

호반건설은 지난 6월에 발표된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최우수 기업에 선정되기도 했다.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은 "호반그룹이 30년간 지속 성장할 수 있었던 것은 함께한 협력 기업들이 있었기 때문이다"며 "앞으로도 상생협력기금 출연 등 협력 기업들과의 동반성장을 위해 노력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