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시민과 함께하는 스마트시티 토크콘서트
인천시, 시민과 함께하는 스마트시티 토크콘서트
  • 안제근 기자
  • 승인 2019.11.03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인천시.
[한국뉴스=안제근기자] 인천시가 시민들에게 스마트도시에 대해 설명하고, 목소리를 듣는 자리를 마련했다.
 
시는 지난 1일 ‘스마트시티, 사례를 통해 배우다’라는 주제로 ‘제30회 인천스마트시티포럼’을 개최했다.

인천스마트시티포럼은 2007년부터 민·관·산·학에 걸친 정보교류의 장으로 정보통신기술(ICT) 기반의 효율적인 도시문제 해결방안을 위해 매년 개최하고 있다.

이번 포럼에서 LH스마트도시연구센터 조영태 센터장은 ‘스마트시티 사례와 성공요소’라는 주제로 스마트시티 개념을 설명하고, 국내외 구축사례를 제시하여 스마트시티의 발전방향에 대해 발표했다.

이어 국토교통부 박정현 사무관은 스마트도시 국가시범도시와 내년도 지자체 공모사업 계획을, 연세대학교 유은정 교수는 ‘스마트시티챌린지, 함께 만드는 인천’이라는 주제로 시민의 역할을 제안했다.

이후 시와 국토교통부는 토크콘서트를 진행하며 시민들이 스마트도시에 대한 생각과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김광용 기획조정실장은 인사말에서 “스마트도시는 행정기관만이 아닌 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도시이므로 시민과의 소통이 중요함”을 강조했다.

한편, 이날 스마트도시에 대한 시민의 관심을 높이고, 기발한 아이디어를 발굴하기 위해 시행됐던 ‘스마트도시 아이디어 공모전’이 시상식도 진행됐다.

시현정 스마트도시담당관은 “국내외 스마트도시사업 도입사례를 통해 성공적으로 스마트도시 구축하는데 심혈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