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상의,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 639개사 선정
대한상의,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 639개사 선정
  • 안제근 기자
  • 승인 2019.10.28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 사이트에서 실시간 채용 정보 제공
"100% 정규직, 점심 80분"…일하기 좋은 중소기업 639곳
대한상의 등 5개 기관 공동발표…8개 최우수 기업에 인증패

[한국뉴스=안제근기자] 대한상공회의소는 28일 한국고용정보원, 한국기업데이터, 사람인, 잡플래닛과 함께 올해의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 639곳을 발표했다.

신용등급 BB 이상, 2년간 매출액 증가, 전년도 수익률 순증가 등 기준을 만족한 신청 중소기업 가운데 재직자 평점 상위 30%에 든 기업을 선별했다.

최우수 중소기업으로는 진명홈바스㈜, ㈜테키스트, ㈜코미코, ㈜승진엔지니어링, ㈜리스너, ㈜슈피겐코리아, ㈜위드텍, 로쏘㈜ 등 8곳이 선정됐다.

반도체 부품제조사 ㈜코미코는 100% 정규직 직원으로 구성됐으며 5개의 해외법인을 통한 해외 경험 기회가 열려있어 '승진 기회 및 가능성' 면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모바일 액세서리 제조사 ㈜슈피겐코리아는 점심시간을 60분에서 80분으로 늘리고 조기 퇴근제도를 1회에서 2회로 늘리는 등 직원들의 워라밸(일과 삶의 균형)을 중시해 '복지 및 급여' 점수가 높았다.

공정 모니터링 업체 ㈜위드텍은 직원들의 가족을 초청해 행사를 열거나 출산 경조금을 지급하는 등 가족 친화적인 복지혜택을 갖춰 '직원 추천율' 최우수 기업이었다.

지역별로는 서울 337곳, 경기 163곳, 대전 27곳 등의 순이었고, 업종별로는 제조·화학 227곳, IT·웹·통신 198곳, 유통·무역·운송업 71곳 등이었다.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은 "인력 미스매치 문제를 해소하는 데 도움이 되고자 '일하기 좋은 기업'을 선정하기 시작했다"며 "지난 1년여간 보니 알려지지 않은 우수 중소기업들이 많았고, 청년들도 취업을 희망하는 것을 발견했다"고 말했다.

선정된 기업정보는 대한상의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올해부터는 채용중인 기업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해 '원클릭' 지원도 가능하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