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연안여객터미널 2021년까지 주차장·대합실 확충
인천 연안여객터미널 2021년까지 주차장·대합실 확충
  • 양다겸 기자
  • 승인 2019.10.06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항만공사
인천항만공사
[한국뉴스=양다겸기자] 인천항만공사는 최근 연안여객터미널 편의시설 확충 기본계획 수립 및 타당성 검토 용역에 착수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용역은 오는 2021년까지 준공을 목표로 인천항 연안여객터미널의 주차장과 대합실을 대폭 늘리는 사업이다.

올해 말까지 진행되는 이번 용역에서는 복합주차타워의 규모와 운영계획, 타당성 등을 도출할 계획이며, 내년에 기본·실시설계를 거쳐 2021년 말까지 준공할 예정이다.

인천 중구 항동 7가에 1995년 9월 문을 연 연안여객터미널은 주차장(265면)과 대합실(1천800㎡)이 부족해 이용객이 불편을 겪고 있다.

공사는 터미널 주차장 부지에 복합주차타워를 건립해 동시 주차 가능 대수와 대합실 면적을 각각 2배 이상 늘릴 계획이다.

현재 인천항 연안여객터미널에는 고려고속훼리, KS해운, 대부해운, 에이치해운 등 4개 선사가 백령도, 연평도, 덕적도, 이작도, 풍도 등 5개 섬 항로 여객선을 운항하고 있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