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영종한상드림아일랜드’ 본격 개발
인천 ‘영종한상드림아일랜드’ 본격 개발
  • 안제근 기자
  • 승인 2019.06.23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종 한상드림아일랜드’ 개발사업 조감도.

 

[한국뉴스=안제근기자] 인천 영종국제도시에 고용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추진 됐던 ‘영종 한상드림아일랜드’ 개발사업이 본격 추진될 전망이다.

23일 인천경제자유구역청에 따르면 해양수산부와 ㈜세계한상드림아일랜드(㈜마루한(76%)/㈜큐브컴인베스트먼트(24%)는 24일 서울 롯데호텔에서 착공 보고회를 개최한다.

이날 저녁에는 송도국제도시 경원재앰배서더 인천에서 착공기념 만찬을 갖는다. 

이번 착공 보고회는 세계 한상기업인과 국내외 투자자 등 2백여명과 유병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 직무대리(차장), 김희철 인천시의회 산업경제위원장, 조광휘 인천시의회 산업경제위원회 부위원장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또 만찬에는 허종식 인천시 균형발전정무부시장을 비롯 세계한인상공인총연합회, 사업시행자 등이 참석한다. 

한상드림아일랜드 개발사업은 인천항 수심 유지를 위해 바다에서 퍼낸 준설토를 매립해 조성된 대규모 부지를 활용, 인근 인천국제공항 등과 연계한 국제적인 해양관광 명소로 개발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여의도 면적의 1.1배(332만㎡)의 달하는 부지에 오는 2022년까지 민간자본 2조321억 원을 투입해 워터파크, 아쿠아리움을 비롯한 특급호텔과 복합 쇼핑몰, 교육연구시설, 테마공원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인천경제청은 이번 사업을 통해 약 15조원의 생산유발 효과와 1만8천명의 일자리 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 인천지역의 고용창출과 세수증대, 외국인 투자유치 및 집객효과 확대를 통한 경제자유구역 활성화 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