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소상공인 온라인 시장 진출 지원 확대
중기부, 소상공인 온라인 시장 진출 지원 확대
  • 양다겸 기자
  • 승인 2019.05.27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벤처기업부.
중소벤처기업부.

[한국뉴스=양다겸기자] 중소벤처기업부는 그간 시설 현대화 및 인프라 구축 중심으로 실시한 소상공인 지원 정책을 온라인 시장 진출 지원까지 확대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

중기부는 올해안에 소상공인 홈쇼핑 입점 지원 사업 등 다양한 지원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먼저 우수 소상공인 제품 발굴과 판로 다변화를 위해 홈쇼핑 입점과 온라인 쇼핑몰 연계 입점을 지원한다.

1인 크리에이터 양성과 제품 판매도 지원하며, 총 500개 기업에 75억원을 투입해 상품기획에서 유통채널 입점에 이르는 과정을 컨설팅 할 계획이다.

유튜브 1인 방송 콘텐츠를 제작하는 1인 크리에이터 양성에도 나선다. 

내년에는 단순 마케팅이나 홍보 지원에 그치지 않고 보다 공격적으로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신규 사업을 추가 발굴해 추진할 계획이다. 

중기부 관계자는 “소비자 트렌드가 온라인으로 많이 기울고 있다”면서 “소상공인도 이런 추세를 따라갈 수 있도록 채널을 열어주고 마케팅도 지원하는 등 문턱을 낮춰주는데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