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 재기창업자 2곳 선정...6천만원 지원
인천항만공사, 재기창업자 2곳 선정...6천만원 지원
  • 양다겸 기자
  • 승인 2019.05.13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항만공사.
인천항만공사.

[한국뉴스=양다겸기자] 인천항만공사는 13일 ‘인천항에서 다시 한 번’ 지원사업 공모를 통해 선발된 2개 기업과 창업보육기관인 인천대 창업지원단 간 3자 협약식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사업은 폐업 후 재창업한 기업이거나, 정부지원사업에서 지원했다가 떨어진 신규 창업기업에게 재도전의 기회를 제공하고 민간 일자리 창출을 유도하는 공사 특화 동반성장 사업이다. 

선발된 2개 기업은 1년간 약 3천만원 규모의 신규 인력 채용, 창업 아이템 개발비용이 제공되며, 인천대학교 송도 창업보육센터 입주, 분야별 항만공사 전문가 멘토링 서비스 등도 제공된다.

안길섭 일자리사회가치실장은 “인천항에서 다시 한 번 사업을 통해 누구나 실패에 부담 없이 창업에 도전할 수 있는 환경 조성에 기여하고 창업·벤처기업이 성장하여 경제 성장 동력이 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인천항에서 다시한번’ 사업에 참여 했던 2개사의 경우 모두 창업에 성공, 사업자등록을 완료했으며, 신규인력도 4명 채용하는 등의 성과를 거둔 바있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