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시, 시민안전보장 프로젝트 가동
통영시, 시민안전보장 프로젝트 가동
  • 박평순 기자
  • 승인 2019.04.19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영시민 대상 시민안전보험 가입 조례 시행
▲ 통영시민 대상 시민안전보험 가입 조례 시행
[한국뉴스=박평순 기자] 통영시가 시민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안전도시 조성에 한발 더 다가섰다.

시에 따르면 재난이나 각종 사고로 피해를 입은 모든 시민에게 보험 혜택을 주는‘통영시민 안전보험’도입을 위한 제도적 장치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통영시의회는 지난 8일 통영시가 제출한 ‘통영시 시민안전보험 가입 및 운영 조례안’을 지난 19일 제193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원안 의결했다.

시민안전보험은 일상생활에서 재난이나 각종 사고로 피해를 입은 시민들이 최소한의 경제적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하는‘시민안전보장 프로젝트’다.

가입대상은 시에 주소를 두고 있는 외국인을 포함한 통영시에 주민등록이 된 모든 시민으로 별도의 가입 절차 없이 누구나 보험혜택을 받을 수 있다.

시는 보상범위와 한도액 등 지원기준을 확정하고 올해 추경예산을 확보해 본격적으로 시행한다는 방침이다. 8월말 기준으로 가입인원은 13만 3천 명 정도로 예상하고 있다.

강석주 통영시장은“재난은 더 이상 개인이 견뎌야 할 몫이 아니라 국가와 사회가 함께 책임져야할 문제다.”라며“시민안전보험은 누구도 소외되지 않는 모두를 위한 사회의 공감대형성을 위해 반드시 필요하다며 안전사각지대가 없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도내에선 통영시를 포함한 13개 시군이 제도를 도입해 추진 중이거나 절차를 진행 중이다.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