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인천도시공사, 지역건설산업 활성화 업무협약
LH-인천도시공사, 지역건설산업 활성화 업무협약
  • 양다겸 기자
  • 승인 2019.03.20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뉴스=양다겸기자] 인천도시공사 박인서 사장과 LH 장종우 인천지역본부장은 20일 ‘인천지역 건설산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는 채기병 시 건설심사과장을 비롯해, 황의식 대한건설협회 부회장, 정하음 대한건설전문협회장, 대한기계설비건설협회, 인천건설자재협의회 등 주요 건설단체의 임원들도 참석했다. 

두 공사는 협약에서 ▲지역업체의 참여확대를 위한 공동협력방안 모색 ▲지역내 생산자재·장비·인력의 우선사용 ▲불법하도급 방지를 통한 지역업체 보호 등에서 공동으로 노력한다는 내용을 담았다.

두 공사는 올해 각각 2천4백억 원과 3천여억 원의 시설공사를 발주하면서 지역건설산업 활성화 촉진을 위해 인천지역업체의 하도급 참여비율을 높일 계획이다.

장종우 LH 본부장은 “지난해 6월부터 본사에서 적정공사비 지급을 위한 제도를 만들어 정당한 대가 지급과 품질 향상을 위해 노력중이며 더욱 배가하겠다”고 말했다. 

박인서 인천도시공사 사장은 “지역업체의 참여확대를 실제 반영하기 위해 노력중이며 최근 발주한 검단신도시 조경공사에 대한 지역참여 확대 결과가 첫 작품”이라며 “서로 마음을 열고 이해하면 상생의 방법이 열린다고 생각한다”고 피력했다.

지역건설협회 관계자는 “이번 협약은 중앙 공기업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참여한다는데 커다란 의미가 있다”라며 “이번 기회를 통해 지역 건설경제 활성화와 동반성장을 위한 적극적인 노력과 성과가 지역나눔으로 연계되길 바란다”고 기대했다.

한편, 인천도시공사는 지난해 말 주요 건설회사들과 함께 ‘지역건설산업활성화를 위한 상생협약’을 체결한 것을 필두로 그동안 지역건설산업 활성화 추진단을 운영하며 건설관련 지역협회와 간담회, 인천시와의 긴밀한 협조체제 구축 등의 활동을 진행한 바 있다. 
 


인기뉴스